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후오비 그룹이 글로벌 브랜드 확장 전략에 따라 각기 분리하여 운영하던 다양한 서비스를 ‘후오비 에코 서비스’로 통합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개편은 글로벌 서비스 역량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후오비 그룹은 현재 마이닝 서비스인 후오비 풀 외에도 거래소를 쉽게 설립 및 운영할 수 있는 후오비 클라우드, 디지털 자산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후오비 월렛, 텔레그램 메신저 기반으로 개발되어 활동량에 따라 토큰을 배당받을 수 있는 후오비 챗 등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블록체인 프로젝트 및 기업에 투자하는 후오비 에코와 캐피탈 등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과 활성화를 위해 운영하던 다양한 서비스를 최근 후오비 에코 서비스로 통합했다. 이와 함께 블록체인 관련 뉴스를 소개하던 후오비 뉴스를 ‘후오비 인포(Huobi info)’로 개편하여 콘텐츠 및 서비스의 양적·질적인 성장을 이루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후오비 에코 서비스 중에서 가장 화제를 모으고 있는 서비스는 후오비 풀이다. 후오비 풀은 3분기 영업이익이 82만5744달러로 2분기 21만3243달러 대비 287% 증가했으며, 현재 하락중인 블록체인 산업과 비교하여 빠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커뮤니케이션실 실장은 “후오비 그룹의 주요 서비스 중에서 일부 서비스는 국내에서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타당성 및 법률 검토를 진행 중”이라며 “시장의 반응에 따라 서비스 제공 시기가 크게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후오비 코리아는 투자자들에게 좀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후오비 코리아 개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으로 오픈하였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그룹의 전문성과 보안성을 바탕으로 국내 현지화를 위해 설립된 거래소로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자산 거래 외에도 블록체인 연구소, 포털 사업,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수익 모델을 발굴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 확장을 계획 중이며,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허브의 역할을 다하고자 다양한 기업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 중이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암호화폐 거래소를 운영 중이다. 비트코인(BTC)을 비롯해 이더리움(ETH), 비트코인캐시(BCH), 리플(XRP), 라이트코인(LTC), 이오스(EOS), 대시(DASH), 네오(NEO), 후오비 토큰(HT), 트론(TRX), 실리(SEELE) 등 130여 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며, 특히 2013년 거래소 오픈 후 지금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웹사이트: www.huobi.co.kr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