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음식물처리기 브랜드 스마트카라(대표 배성우)가 10월 13일부터 16일까지 홍콩종합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제품 박람회인 제38회 ‘홍콩추계전자박람회2018(HKEF2018)’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카라는 음식물처리기를 연구, 개발, 생산하는 친환경 전문 기업으로, 이번 홍콩추계전자박람회에서 ‘플래티넘(PCS-350)’과 ‘이노베이션(PCS-500)’ 두 제품을 출품한다.

스마트카라의 음식물처리기는 맷돌의 원리를 응용한 3단 저속 임펠러를 적용해 저소음으로 강력한 파쇄력을 자랑하며 듀얼 히팅건조 멸균방식과 지능형 에너지 절약 시스템을 통해 효과적으로 음식물을 처리한다. 더불어 스마트 보관 기술을 통해 음식물을 부패 없이 장시간 보관할 수 있도록 해 음식물을 모아 한 번에 처리할 수 있게 했다. 여기에 스마트 음성자가진단 및 스마트 셀프 클리닝 기능을 도입해 조작과 청소도 간편하다.

여기에 5L 대용량 친환경 음식물처리기 ‘이노베이션(PCS-500)’의 경우 처리된 음식물을 보관할 수 있는 스마트 보관함을 도입해 처리된 음식물을 한 번에 모아 버릴 수 있게 했다. 처리 용량을 5L로 늘려 처리 후 결과물 배출 횟수도 월 1~2회면 충분하다. 기존의 스마트보관 기능과 더불어 한 번에 음식물을 처리할 수 있도록 해 음식물 쓰레기 처리의 번거로움을 덜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또한 메인 모터와 배기 FAN에 BLDC모터를 적용하여 내구성을 향상시키고 전력 소모 및 소음도 획기적으로 줄였다. 럭셔리한 실버 컬러의 스탠드형 디자인은 편의성뿐 아니라 주방 인테리어까지 업그레이드시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스마트카라는 8월 말 개최된 독일 ‘국제가전박람회(IFA2018)’에 참가해 유럽뿐 아니라 글로벌 바이어 및 참관객들에게 자사 음식물처리기 2종을 선보이며 큰 관심과 호응을 받은 바 있다.

스마트카라 이은지 해외영업 총괄이사는 “보스턴컨설팅그룹 보고서에 따르면 연간 버려지는 음식물 양이 2030년에는 전 세계적으로 1초에 66톤씩, 1년에는 무려 21억톤이 나올 전망”이라며 “음식물 쓰레기 처리에 대한 전 세계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만큼 이번 박람회를 통해 스마트카라의 우수한 제품력을 널리 알려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콩무역발전국이 주최하는 홍콩추계전자박람회2018은 전자제품 시장의 현재와 미래를 확인할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행사다. 지난해 23개국 3710개 업체가 참가하며 성공적인 개최를 거둔 바 있으며, 올해 역시 세계 각국의 글로벌 브랜드들이 참가해 세계 시장에 다양한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카라 부스는 홍콩종합전시장 3G홀 A21번에 위치한다.

스마트카라 개요

스마트카라는 음식물 처리기를 연구, 개발, 생산하는 친환경 전문 벤처기업이다. 2011년 10월 독립형 분쇄건조 방식의 신제품 스마트 음식물 처리기 카라를 출시하여 기존 음식물 처리기의 단점과 한계를 뛰어넘고 진정한 음식물 처리기의 기준을 제시하려 한다. 기존 제품의 한계를 극복할 스마트한 성능과 기능을 통해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환경을 보고하는 친환경 기업으로 발돋움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웹사이트: smartcara.com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