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삼성페이 3주년을 맞아 8월 21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삼성 페이를 출시해 전 세계 6대륙 24개 국가 및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글로벌 결제 건수 13억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삼성페이는 현지 파트너사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각 시장의 소비자들이 원하는 다양한 혜택들을 제공하며 모바일 결제 서비스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 삼성페이 24개 국가 및 시장에서오프라인 결제 지원
· 2000여개 은행 및 금융 파트너와 협약
· 온라인 결제, 호주, 브라질, 스위스, 대만 등 15개 지역 지원
· 교통카드, 중국, 홍콩, 싱가포르, 영국 등 5개 지역 지원
· 멤버십 카드 캐나다, 프랑스, 멕시코, 스웨덴 등 20개 지역 지원
· ATM을 통한 입금 및 인출 서비스, 한국, 러시아, 베트남, 아랍에미리트연방, 4개 지역에서 지원
· 개인의 금융 생활을 분석해주는 페이플래너, 한국과 아랍에미리트, 2개 지역에서 지원
· ‘삼성 리워즈’ 포인트 서비스, 말레이시아, 브라질, 스페인, 미국 등 10개 지역에서 상용화
· ‘빅스비’ 연계로 보다 간편한 결제 경험 제공
 
각 지역에 특화된 서비스로는, 홍콩에서 교통카드 업체인 옥토퍼스와 파트너십을 통해 교통 카드뿐 아니라 상점에서 삼성페이로 결제를 할 수 있고, 브라질에서는 혜택카드 업체인 Ticket과 파트너십을 통해 기업 및 기관용 복지 카드로 임직원들이 상점, 극장, 슈퍼 등에서 결제할 수 있다.
 
또 삼성페이는 현지 결제 서비스들과의 협업을 통해 각 지역에서 인기 있는 모바일 결제 플랫폼과 통합해 해당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삼성 페이에서 바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주요 금융 파트너: 페이팔(미국), 체이스페이(미국), 페이코(한국), 알리페이(중국), 위챗페이(중국), BHIM UPI(인도), 나파스(베트남)
 
삼성전자 IM부문장 고동진 사장은 “삼성페이는 출시 후 3년 동안,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고,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결제 플랫폼(mobile wallet platform)으로 지속 확장해 왔다”면서 “모바일 결제 서비스 뿐 아니라, 삼성 리워즈 포인트로 소비자들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고, 빅스비와 연계해 보다 편리한 결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각 지역의 소비자들이 원하는 결제 플랫폼으로 계속해서 진화하고 발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삼성페이 서비스 지원 국가 및 시장: 한국, 미국, 중국, 스페인, 싱가포르, 오스트레일리아, 브라질, 푸에르토리코, 러시아,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 영국, 스웨덴, 아랍에미리트, 대만, 스위스, 홍콩, 베트남, 멕시코, 이탈리아, 캐나다, 남아프리카공화국, 프랑스(프랑스는 사전 체험 서비스 중) 웹사이트: www.samsung.com/sec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