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대표이사 조규상)가 11일(수) 서울스퀘어(서울 중구 한강대로) 본사에서 독일의 선진 기술 인력 양성 교육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Ausbildung)’ 참여를 위해 한독상공회의소(대표 바바라 촐만 Barbara Zollmann)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날 업무 협약식에는 한독상공회의소의 바바라 촐만(Barbara Zollmann) 대표와 다임러 트럭 코리아의 조규상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올해 9월부터 시작되는 아우스빌둥(Ausbildung) 2기 프로그램에서 아우토 메카트로니카(Auto-Mechatroniker)의 상용차 정비 분야에서 협력하게 된다.

독일의 선진 기술 인력 양성 교육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Ausbildung)은 2017년 자동차 정비 분야 프로그램인 아우토 메카트로니카(Auto-Mechatroniker)로 국내에 처음 선보였다. 제1기는 2017년 9월에 승용 부문과 함께 시작되었으며 제2기는 상용 부문까지 확대되어 2018년 9월에 시작된다.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4개 독일계 자동차 기업들은 현재 자동차(정비) 관련 특성화·마이스터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을 대상으로 아우스빌둥(Ausbildung) 제2기 지원자를 모집 중에 있으며 올해는 총 135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아우스빌둥(Ausbildung) 제2기 트레이니들은 총 3년의 교육 중 다임러 트럭 코리아 등 국내에 진출한 4개 독일계 자동차 기업의 딜러사 현장에서의 실무 교육(70%)과 학교에서의 이론 교육(30%)이 결합된 독일식 교육 과정에 참여하게 된다.

한편 트레이니들은 딜러사와의 정식 근로계약을 통해 안정적인 급여와 함께 독일식 선진 자동차 정비 기술을 교육받고 기업은 우수한 젊은 인재를 확보해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사회적 고용 창출에도 기여하게 된다. 아우스빌둥(Ausbildung) 프로그램을 수료하는 트레이니들은 독일연방상공회의소가 부여하는 교육 인증 및 국내 협력 전문대학교 학사 학위를 취득하고 역량 있는 전문 테크니션으로 성장하게 된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대표이사 조규상 사장은 “아우스빌둥(Ausbildung) 프로그램 참여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국내 시장에서 ‘Trucks you can trust(가장 신뢰할 수 있는 트럭)’를 목표로 진행해오고 있는 글로벌 서비스 인재 교육 양성 프로그램의 일환”이라며 “독일 선진 기술 인력 양성 교육 프로그램과의 협력을 통해 국내 상용차 업계 고용 창출 및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독상공회의소 대표 바바라 촐만(Barbara Zollmann)은 “1기 아우스빌둥에서 기대 이상의 좋은 반응을 접한 뒤 2기는 더 많은 기업들이 참여하고 또한 상용차 브랜드로 확대하여 프로그램을 확산하고자 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이에 따라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아우스빌둥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환영하는 바이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청년들에게 보다 많은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개요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세계 최초로 자동차를 개발하고 혁신과 기술로 자동차의 과거-현재-미래를 선도하는 독일 다임러 AG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국내 시장에서 ‘Trucks you can trust(당신이 가장 신뢰할 수 있는 트럭)’ 브랜드 비전을 목표로 고객의 총 운송 효율(TTE, Total Transport Efficiency)의 극대화를 위한 메르세데스-벤츠만의 혁신적인 효율 개념 ‘로드 이피션시(Road Efficiency)’가 적용된 다양한 탑-클래스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트랙터, 덤프, 카고 등 대형 및 중형 운송 트럭 외에도 프리미엄 밴, 특수 목적 트럭 등 다양한 프리미엄 상용차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웹사이트: www.daimlertruckskorea.co.kr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