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얼 게임(Fuel Games)이 세계 최초의 블록체인 기반 e스포츠 온라인 게임인 갓 언체인드(Gods Unchained)의 출시 전 공개를 발표했다.

새로 개발된 이 멀티플레이어 전략 게임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게임 플레이어들이 게임 과정에서 구매하거나 얻게 되는 아이템을 완벽한 보안을 갖춘 시스템 상에 보관할 수 있게 한다.

자신의 동생 로비(Robbie, 21세)와 함께 퓨얼 게임을 설립한 제임스 퍼거슨(James Ferguson, 26세) CEO는 “게이머들은 게임 아이템을 얻기 위해 매년 수백억달러에 달하는 비용을 들이고 엄청난 시간을 투자한다”며 “그러나 게임 개발회사들은 사용자들에게 아이템에 대한 소유권은 말할 것도 없고 라이선싱 계약조차도 제공해주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이들은 감독기능이 없는 중앙은행 같은 역할을 하고 있는 것이다”며 “이 두 명의 공동설립자들은 자신들이 직접 게임을 하면서 느낀 불편했던 경험을 되살려 게임 개발회사들이 게임 내의 아이템 수집과 관련된 거래를 중앙집권적으로 관리하는 방식의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나선 것이다”고 설명했다. 로비 퍼거슨은 “게이머들에게 게임 내 아이템에 대한 진짜 소유권을 부여하고 이를 2차 시장에서 자유롭게 거래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이들은 자신들의 노력과 비용 지출에 상응하는 대가를 얻을 수 있게 됐다”며 “게임 업계가 자산 중심의 수익모델로 전환해 감에 따라 게이머들은 자신들이 축적한 자산의 가치와 자산의 환금성을 보장받을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갓 언체인드 게임의 출시는 회사가 콘티뉴 캐피털(Continue Capital)과 니르바나 캐피털(Nirvana Capital) 등이 주도한 240만달러에 달하는 시드머니 펀딩을 받고 소라 벤처스(Sora Ventures)와 코인베이스(Coinbase)로부터 2차 펀딩을 받은 직후에 이뤄진 것이다. 이들 펀드는 게임 개발과 회사의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아폴로(Apollo)의 구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아폴로 플랫폼을 통해 게임 개발회사들은 자신들이 개발한 게임을 블록체인 기술 기반 시스템에 등록할 수 있게 된다.

갓 언체인드 게임 개발을 통해 퓨얼 게임은 게임 거래방식을 분산화하는 것이 이 분야의 일정한 발전임을 보여주고자 하며 게임 배급사들에 대해 높은 기대수준을 갖게끔 하는 완전히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자 하고 있다.

퓨얼 게임의 최고운영책임자 로비 퍼거슨은 “블록체인 기반 게임이 성공적으로 주류시장에서 받아들여지려면 매우 편리한 사용자 경험이 보장되어야 한다”며 “갓 언체인드는 분산화를 통해 바로 그런 이점을 제공하고자 하며 그런 동시에 지금까지 암호화폐를 사용하는데 따른 불편함을 제거하려고 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올해 2월에 퓨얼 게임은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의 게임인 이더봇(Etherbots)을 회사 최초로 출시했다. 이 게임은 다른 플레이어들과 전투를 벌이는데 사용할 수 있는 디지털 로봇에 대한 소유권을 부여한다. 게임 출시 2주 만에 퓨얼 게임은 100만달러에 달하는 게임 내 아이템을 판매했고 게임 중에 획득된 개별 아이템은 경매에서 때로 최고 1만8000달러까지 호가하기도 했다.

두 형제는 게임 업계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상당한 이익을 얻을 수 있는 한편 반대로 블록체인 업계 또한 이를 통해 이점을 얻을 수 있다고 말한다. 로비 퍼거슨은 “분산형 게임을 통해 사람들은 블록체인 기술을 보다 흥미롭고 사용자 친화적인 분위기 속에서 배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게임이 금융 어플리케이션을 제외하고 블록체인 최초의 킬러앱이 된다고 해도 별로 놀랄 일은 못 된다”며 “게이머들은 오래 전부터 얼리 어답터였으며 블록체인의 경우도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갓 언체인드 웹사이트: godsunchained.com/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www.businesswire.com/cgi-bin/mmg.cgi?eid=51832826 &lang=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언론 연락처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