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3년 전에 출시한 트윈워시가 높은 인기를 이어가며 신개념 세탁문화의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출시 3년 만에 LG 드럼세탁기 매출 절반 가까이 차지…신개념 세탁문화 빠르게 자리잡아

LG전자가 올해 들어 국내에 판매한 트윈워시는 매출 기준으로 LG 드럼세탁기의 절반에 육박한다.

LG전자는 지난 2015년 세계 최초로 드럼세탁기 하단에 통돌이세탁기인 미니워시를 결합한 트윈워시를 국내에 선보였다. 출시 3년 만에 트윈워시가 제시한 혁신적인 세탁문화가 빠르게 자리잡은 것이다.

트윈워시의 인기는 LG 생활가전의 독보적인 모듈러 디자인에서 비롯된 탁월한 호환성 덕분이다. 트롬 세탁기와 건조기는 동일한 사이즈의 외관 모듈을 사용하기 때문에 고객들은 미니워시만 구매하면 드럼세탁기나 건조기와 결합해 트윈워시로 사용할 수 있다. 트롬 건조기 하단에 미니워시를 결합해 사용하는 고객도 지난해보다 두 배 늘었다.

LG전자는 기존 2kg(킬로그램) 및 3.5kg 용량에 더해 최근 4kg 용량의 미니워시까지 선보이며 트윈워시를 구매하는 고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

LG전자는 트윈워시의 혁신적인 세탁문화를 글로벌 시장에 빠르게 전파하고 있다. LG전자는 한국과 미국을 시작으로 트윈워시를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선보였고 출시 국가는 80개를 넘어섰다.

◇듀얼 세탁기의 元祖…격(格)이 다른 기술로 만들어낸 독보적 성능

트윈워시는 세탁기 두 대를 하나로 만든 개념을 세계 최초로 제시한 ‘원조’ 제품이다. 고객은 세탁기 두 대 가운데 하나만 사용하거나 동시에 두 대를 사용할 수 있어 분리·동시세탁, 공간·시간절약 등이 모두 가능하다.

트윈워시가 탑재한 기술력은 세계 최고 수준이다. 대표적인 예가 자동차의 충격흡수장치에서 착안한 진동저감기술이다. LG전자가 트윈워시를 선보인 지 3년이 지났지만 세탁기의 진동이 가장 커지는 탈수코스가 상·하단 세탁기에서 동시에 가능한 제품은 트윈워시가 유일하다.

LG전자가 지난 20년 간 진화시켜 온 인버터 DD(direct Drive)모터도 강점이다. LG전자는 유럽 최고의 규격인증기관인 독일전기기술자협회(VDE; Verband Deutscher Elektrotechnicker)로부터 인버터 DD모터의 22년 수명을 인증받았다. 또 각국의 소비자잡지들은 인버터 DD모터를 탑재한 LG 세탁기를 최고 제품으로 선정하고 있다.

△미세한 스팀으로 의류 안감의 세균까지 제거하는 ‘트루스팀’ △손빨래 효과를 구현한 ‘6모션’ △강력한 물줄기로 세탁시간을 대폭 줄인 ‘터보샷’ 등 LG만의 혁신적인 세탁 기능들도 고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출시 3주년 맞아 다양한 구매혜택도 마련

LG전자는 트윈워시 출시 3주년을 맞아 6일부터 23일까지 ‘LG 트롬 트윈워시 출시 3주년 기념 고객사랑 특별전’을 진행한다.

LG전자는 행사 기간 미니워시를 구매하는 고객 가운데 추첨을 통해 1,500여 명의 고객을 선정해 ‘스타일러 플러스’,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트롬 건조기’ 등 LG 의류관리가전을 포함해 트롬 곰인형, 모바일 기프티콘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한다. 고객은 행사기간 구매한 미니워시의 시리얼 넘버를 이벤트 페이지에 등록하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또 LG전자는 행사 기간 건조기와 미니워시를 함께 구매하는 고객들에게 모델에 따라 홈뷰티기기 프라엘(Pra.L) 가운데 ‘갈바닉 이온 부스터’와 ‘듀얼 모션 클렌저’를 증정한다. 트롬 세탁기, 트롬 건조기, 미니워시를 모두 구매하는 고객들은 캐시백 혜택도 받을 수 있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류재철 부사장은 “세탁기 업계 최고의 혁신제품인 트윈워시가 제시하는 신개념 세탁문화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세탁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벤트 페이지: www.lge.co.kr/lgekor/event/eventPastDetail.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