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5월 31일부터 6월 3일까지 나흘간 이천 블랙스톤 골프클럽에서 한국프로골프투어 중 하나의 대회인 ‘제1회 KB금융 리브챔피언십’(총 상금 7억원, 우승상금 1억4천만원)을 개최한다.

‘KB금융 리브챔피언십’은 남자프로골프의 재도약을 위해 KB금융이 야심차게 준비한 대회다. KB금융은 국민 곁에 늘 함께 하는 생활금융플랫폼 ‘Liiv’처럼 남자프로골프대회를 지속적으로 후원하여 한국남자프로골프의 부흥 및 저변을 확대하고 더 나아가 이 대회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타 선수를 탄생시키는 산실이 되길 희망한다고 개최 의의를 밝혔다.

대회는 KPGA 투어프로와 국가대표 4명 등 총 144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특히 8월 개최 예정인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을 목표로 하고 있는 국가대표 4명은 이번 대회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정상급 프로들과의 경쟁을 통해 대표 선발과 메달 가능성을 타진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게 된다.

주최사인 KB금융은 박인비 선수(30, KB금융그룹)가 116년만에 올림픽 금메달을 차지하며 드높인 한국골프의 위상을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들이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는 KB금융그룹만의 특별한 기부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KB금융은 사회적 책임 확대의 일환으로, 서코스 17번홀에 ‘KB Liiv Zone’을 마련한다. 선수들의 공이 해당 존에 안착할 경우, 매 회 1백만원 적립금을 포함한 총 1억원의 기금을 남북하나재단에 지원하고 이 기금은 새터민 청소년 장학 사업을 위해 쓰이게 될 예정이다.

가족 단위 갤러리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경품과 이벤트도 제공된다. 갤러리 관람객 1만명에게는 대회 모자 등의 다양한 기념품이 주어지며 대회 시상식 종료 후 우승자 추첨을 통해 기아 모닝, 코지마 안마 의자가 경품으로 제공된다. 이외에도 갤러리 입장 시에 제공하는 스크래치 복권을 통해 에코 골프화, 핑 G400 아이언세트 등 풍성한 경품이 주어진다.

대회 코스가 아닌 동코스에서는 키즈 놀이터 및 자연 속의 휴식처가 마련되어 가족 단위 관람객이 명품 골프장 블랙스톤의 푸른 잔디 위에서 즐거운 추억을 담아 갈 수 있는 물총놀이, 에어바운스, 14인승 카트 셔틀 체험 등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KB금융은 10년 넘게 한국 여자골프 메이저 대회를 개최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 대회가 최고의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실력 있는 선수들이 본인의 기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장을 만듦과 동시에 남자골프 대회의 붐을 일으켜 남자 선수들이 국내 대회는 물론 세계 무대에서 멋진 활약을 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웹사이트: www.kbstar.com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