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소비자기술협회(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가 ‘CES 아시아 2018(CES Asia 2018)’가 유수의 자동차 제조업체들과 자동차 기술 기업들이 새로운 자율 주행 기술과 최신 콘셉트 카를 선보이면서 이제까지 볼 수 없었던 가장 큰 규모의 자동차 기술을 전시한다고 12일 발표했다.

기술이 발전하면서 자동차는 더욱 안전해지고 종전에 비해 연결성이 향상되고 있다. CES 아시아 관람객들은 자율 주행 자동차와 한층 더 통합된 인공지능 애플리케이션 등 상호작용이 강화된 모습의 획기적인 변화를 경험하게 될 것이다. 내장된 인공지능 솔루션을 통해 자율주행 자동차에 ‘두뇌(brain)’을 제공하고 있는 호라이즌 로보틱스(Horizon Robotics)가 이번 전시회에 처음 참여하게 된다. 바이두(Baidu)는 새롭게 확장된 옥외 전시장에서 자율 주행 레벨3(조건부 자동화)와 자율 주행 레벨4(고도의 자동화) 등 두 가지 시범 주행을 직접 시연해 보이게 된다. ‘CES 아시아’는 상하이국제전시센터(SNIEC)에서 2018년 6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CES 아시아’ 수석 이사이자 국제 프로그램 및 전시 담당 이사인 존 켈리(John T. Kelley)는 “아시아는 주요 도시들이 인간의 실수 방지, 사고 감소 및 노년층과 장애인의 이동성 향상 등 자율 주행 기술이 가져다 주는 이득을 통해 혜택을 볼 수 있는 시장으로 자율 주행 기술 발전에 관한 한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시장이다”며 “이런 기능 전부가 최신 컨셉트 카 및 시범주행을 통해 ‘CES 아시아’에서 펼쳐지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현대자동차는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중에 자율 주행 차량을 시승 운행한 바 있으며, ‘CES 아시아’에서 인터랙티브 전시 공간의 일환으로 이런 차량들이 선보이게 되면 참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대자동차는 추정 주행가능 거리가 전작에 비해 105마일 더 긴 370마일의 주행이 가능한 연료전지 전기 자동차 넥쏘(Nexo)를 선보이며 2년째 참가할 예정이다. 전반적인 성능 향상을 위해 가속성과 출력이 강화되었으며 배기관을 통해 나오는 것은 물뿐이다.

‘CES 아시아는 지금까지 가장 큰 전시 면적에 자동차 전시업체 56개사가 참여하는 자동차 기술의 본거지가 될 것이며 이는 지난해에 비해 약 50% 커진 규모이다. 바이두, 혼다 및 현대가 CES 아시아에 다시 참여하고 3M 오토(3M Auto), 바이튼(BYTON), 기아자동차, 광조우 오토 엔지니어링 연구소(Guangzhou Auto Engineering Institute), 리프모터(Leapmotor), 미쓰비시 전기자동차(Mitsubishi Electric Automotive), 솔링(Soling), 싱귤라토(Singulato) 그리고 연합자동차전자유한공사(United Automotive Electronic Systems) 등 최고 수준의 여타 자동차 기술 기업들이 처음으로 제품을 전시하게 된다. 다시 참여하는 그 밖의 유명 전시업체로는 BYD, 컨티넨탈(Continental), 데사이 SV 오토모티브(Desay SV Automotive), 나브인포(NavInfo)와 온스타(Onstar) 등이 있다.

‘CES 아시아 2018’은 누구나 등록할 수 있다. 전시방법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 CESAsia.com 참조.

인터내셔널 CES (상하이) 전시(International CES (Shanghai) Exhibition Co. Ltd.)가 소유 및 조직하고 상하이 인텍스(Shanghai Intex)가 공동 조직하는 CES 아시아 2018은 2018년 6월 13∼15일에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된다. 아시아 소비자 기술 업계 최고의 행사로 손꼽히는 CES 아시아는 아시아 시장의 여러 틈새 시장에서 활동하는 주요 브랜드 및 혁신적인 기업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전시회 관련 최신 뉴스, 정보, 사진, b-roll 및 상세 내용은 www.cesasia.cn/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
CES 아시아 2017의 고화질 동영상 b-roll은 CESAsia.com 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중국 외 지역에서 참가하는 언론인들은 J-1 또는 J-2 비자가 필요하다. CES 아시아 전시에 대한 문의는 브라이언 문(Brian Moon)에게 이메일(bmoon@cta.tech) 또는 전화(+1 703-907-4351)로 하면 된다.

CES 아시아(CES Asia) 개요

인터내셔널 CES (상하이) 전시가 소유 및 조직하고 상하이 인텍스 전시(Shanghai Intex Exhibition Co., Ltd, 상하이 인텍스)가 공동 조직하는 CES 아시아는 아시아 시장의 혁신 가치 사슬의 폭과 깊이를 보여주는 소비자 기술 업계 최고의 행사다. 주요 글로벌 기업들이 브랜드 성장 및 강화를 위해 소비자 기술 업계 경영진, 해외 바이어, 세계 언론 및 제한된 수의 중국 소비자에게 최신 제품 및 기술을 선보이며 이번 새로운 행사에 참여한다. 참가자는 중국 및 전 세계 최대 브랜드를 둘러보고 소비자 기술 업계를 주도하고 있는 혁신을 살펴보는 특별한 기회를 누리게 된다.

인터내셔널 CES (상하이) 전시(International CES (Shanghai) Exhibition Co. Ltd.) 및 CTA 개요

인터내셔널 CES (상하이) 전시는 3210억달러 규모의 미국 소비자 기술 산업을 대표하는 무역협회이자 미국 내 1500만개 이상의 일자리를 공급하는 전미소비자기술협회(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가 소유하는 외국인 단독 소유 기업이다. 80%의 소규모 및 스타트업 기업들과 세계 최고 유명 브랜드들로 구성된 2200여개의 회사들이 정책 옹호, 시장조사, 기술 교육, 기업 홍보, 표준 개발, 비즈니스 및 전략적 관계 강화 등 CTA 가입 혜택을 누리고 있다. CTA는 또한 소비자 기술 사업에 종사하는 모든 업체들이 모이는 세계적인 행사인 CES®를 소유 및 주관한다. CES에서 발생한 수익은 CTA의 산업 서비스에 재투자된다.

상하이 인텍스(Shanghai Intex) 개요

상하이 인텍스 전시(Shanghai Intex Exhibition Co., Ltd)는 원래 1995년에 설립된 선구적인 전시 기획사인 상하이 인텍스(Shanghai Intex)의 전시 조직 사업부였다. 상하이 인텍스는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China Council for the Promotion of International Trade, CCPIT) 상하이와 PNO 전시 투자회사 (두바이) (PNO Exhibition Investment (Dubai) Limited)에서 공동 관리한다. 1998년에 출범한 상하이 인텍스는 총 200만 제곱미터가 넘는 공간으로 100여개의 무역 박람회 및 컨퍼런스를 조직해왔다. 상하이 인텍스는 창조적 산업, 의료 서비스, 라이프스타일, 첨단 제조업 및 가전제품을 아우르는 대규모 국제 행사를 조직하는 데 있어 풍부한 경험을 갖춘 전문 전시기획팀으로 구성돼 있다.

향후 행사 일정

· CES 온더힐(CES on the Hill)
4월 16일, 워싱턴 DC

· 디지털 패트리어트 디너(Digital Patriots Dinner)
4월 17일, 워싱턴 DC

· CES 아시아 2018(CES Asia 2018) - 등록
6월 13~15일, 중국 상하이

· CEO 서밋(CEO Summit)
6월 24~27일, 스페인 바르셀로나

· CES 언베일드 암스테르담(CES Unveiled Amsterdam)
9월 27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 CES 2019
2019년 1월 8~11일, 네바다 라스베이거스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www.businesswire.com/news/home/20180411006422/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웹사이트: www.cta.tech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