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대표 손윤환, 안징현)는 자사가 운영하는 게이밍 체험 공간 ‘DPG존(Danawa Play Games zone)’ 2호점(마곡점)과 3호점(판교점)을 11일 동시 오픈한다고 9일 밝혔다.
 
DPG존은 고사양의 하이엔드 PC와 주변기기를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이다. 각종 게이밍 장비를 비롯해 유명 제조사가 직접 설계하고 조립한 커스텀 PC가 전시된다. 또 방문객들은 인텔i7 CPU, 지포스 GTX 1080Ti 등 최고 사양의 부품이 탑재된 PC를 통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별도의 중계석과 선수석이 갖춰져 있어 전문 e스포츠 경기도 가능하다.

다나와는 이번에 오픈하는 마곡점에서는 이엠텍과, 판교점에서는 조텍과 각각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한층 업그레이드된 체험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앞서 5월 다나와는 서울 목동에 DPG존 1호점(오목교점)을 오픈했다.

다나와는 DPG존 1호점의 평균 좌석 점유율은 30% 이상으로 PC방 평균 좌석 점유율을 크게 상회하고 있다며 단순 고사양 PC 배치를 넘어 복합적인 게이밍 환경을 제공한 것이 성공 요인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또한 기본적으로 고사양 CPU와 VGA를 비롯해 게이밍 모니터, LED 기계식 키보드 등이 완비된 좌석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다나와는 DPG존 2, 3호점 오픈을 기념해 11일과 12일 양일 각 지점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Xbox One’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오픈 행사를 진행한다. 마곡점에는 팀 ‘Rzcos’ 소속의 유명 코스프레 모델 레브, 비류가, 판교점에는 팀 ’CSL’ 소속의 초열, 루나베로가 방문해 방문객과의 게임 대결 등 이색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8일부터 DPG존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통해 DPG존의 무료 이용 쿠폰 및 경품을 배포한다. 자세한 내용은 카카오톡 친구 창에 ‘dpgzone’을 검색하면 된다.

다나와 개요

다나와는 국내 최대 가격 비교 사이트이며 쇼핑 포털로 거듭나고 있다. 컴퓨터, 정보기기에서 국내 최고의 DB를 보유하고 있으며 휴대폰, 가전 분야로 입지를 넓혀 가고 있다. 다나와에서 임대한 쇼핑몰의 온라인 연간 매출은 약 3000억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들 판매 데이터를 가공하여 요청하는 곳에 매월 판매 동향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협력사들의 총 온라인 매출은 6000억이 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PC, 휴대폰, 가전 가격 비교와 상품 검색, 쇼핑몰 임대 사업, 자유로운 온라인 장터가 주 사업 아이템이다. 웹사이트: www.danawa.com

recommend to friends
  • gplus
  • pinterest